ourense에서 온천을

EURO+ 0 1,222

BalnarioLobios1.jpg

Ourense, land of spas
스파로 유명한 갈리시아 지방의 오렌세의 기적적인
온천수에서 가장 여유롭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는 건 어떨까?


Ourense is home to culture, art, history, and of course, water, which is very present in this region of Galicia. In this green and humid environment covered in bracken and fields, liquid is an element of great importance thanks to its rivers, springs, streams, wells and, specially, to its numerous spas.

The thermal centres of Ourense fuse together tradition, modern elements and environmental respect. Some exist since far-off times, like Caldas de Partovía, in O Carballiño, which is the oldest in Galicia -dating from Roman times. Others were established in the 19th century, such as the Gran Balneario de Carballiño -one of the most visited in Spain-, and there are more recent ones, such as Villa Termal de Lobios, which has state-of-the-art facilities.

The choice of spas in Ourense is splendid, although they all feature quality in their mineral-medical waters with curing and preventive benefits, environmental respect, extraordinary infrastructures complying with strict rules and personalized care from high-qualified professionals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3 린스때문에 절교한 15년지기 구종철 7시간전 0
112 “커피 시키신 분” 스타벅스, 중국서 배달한다 조다영 2일전 3
111 여러분이 생각하는 '공돌이'의 이미지는 어떤가요? 강바다 3일전 4
110 살다보니 강바다 3일전 4
109 신천지 교주 강바다 3일전 3
108 중국 드라마 - 천년설교 강바다 3일전 2
107 나랑 춤추러 갈 사람? 강바다 3일전 2
106 이거이 말이 되는 것인지.. 강바다 5일전 4
105 님들의 생각이 진짜 절실함. 강바다 5일전 2
104 저희 강아지는 살해당했습니다 강바다 5일전 2
103 아빠한테 쳐맞는게 무섭다 (수정했다) 강바다 5일전 3
102 ufo를 봤어 강바다 5일전 2
101 연애랑 공부 공존가능함? 강바다 5일전 1
100 엄마한테 쌍욕했는데 큰 잘못임? 강바다 5일전 3
99 나혼자 산다 헨리 강바다 5일전 1
98 스타출국 영상 비하인드 대세 ?? ㅎㅎ 강바다 5일전 1
97 투데이 [골차] 비하인드 출국 공출 떳다 가즈아 강바다 5일전 1
96 인증샷이 없으면 뭐다? 강바다 5일전 5
95 접촉사고가 났는데 남자친구의 반응 강바다 5일전 3
94 슈크림빵 밟았다는 거짓말쟁이 봐라 강바다 5일전 3
93 혼자 독립할 수있을 정도로 강바다 5일전 3
92 나래야, 요즘 왜 그러니 강바다 5일전 4
91 한기총이 기가 막혀! 한기총을 고발합니다! 강바다 5일전 3
90 첫사랑 과외선생님이 도대체 무슨 심리로 이렇게 보낸걸까요? 강바다 5일전 5
89 세월호도 정치집권을 위한 민주당 큰그림임을 깨달음. 강바다 6일전 5
88 유관순 열사 서훈등급 상향 국민청원 강바다 6일전 5
87 열시간의 고민보다 강바다 6일전 3
86 한기총의 과거와 현재를 돌아보다 강바다 6일전 3
카테고리
  • 글이 없습니다.
최근통계
  • 현재 접속자 11 명
  • 오늘 방문자 430 명
  • 어제 방문자 558 명
  • 최대 방문자 1,134 명
  • 전체 방문자 967,688 명
  • 전체 게시물 6,141 개

관련 사이트